[개발 이슈] 경기도, 도시철도망 9개 노선 105.2km 구축계획 확정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상가정보연구소 작성일19-05-14 18:12 조회41회 댓글0건

본문

 

473982c733a0c7d3a4087aab42c6d901_1557824966_44.jpg
473982c733a0c7d3a4087aab42c6d901_1557825118_24.jpg

(경기도 도시철도망 노선=경기도청 제공)

 

서울 지하철 8호선 판교연장선과 용인선 광교 연장 등 경기도를 하나로 이어주는 105.2km 길이의 도시철도망 구축 계획이 수립됐다.

 

경기도는 "'경기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'이 최근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았으며, 이번 주 내로 고시될 예정"이라고 밝혔다.

 

이번에 승인된 9개 노선은 지난 2013년 도가 수립했던 9개 도시철도 노선 가운데 재선정한 5개 노선(동탄도시철도, 수원1호선, 성남1호선, 성남2호선, 용인선 광교연장)4개 신규 노선(8호선 판교연장, 오이도연결선, 송내~부천선, 스마트허브노선)이 포함됐다. 도는 이들 사업에 모두 35339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이다.

 

당초 2013년도 노선 중 '동탄1·2호선''동탄도시철도'로 통합됐고, 광명시흥선 및 파주선은 예비타당성(B/C)0.7이하여서, 평택안성선은 해당 자치단체와 협의가 안돼 각각 선정되지 못했다. 도시철도 구축계획은 도시철도법상 5년에 한 번씩 검토해 재추진 여부를 결정하는데 B/C 0.7 이상이면 계획 수립이 가능하다.

 

9개 노선 중 8호선 판교연장선(중량전철)과 용인선 광교연장선(LIM방식 경전철)을 제외한 나머지는 노면전차(트램)로 계획됐다. LIM(Linear Induction Motor)방식은 차량과 가이드웨이 사이 전자력을 이용해 주행하는 시스템이다.

 

각 노선은 기본계획수립 타당성조사 사업계획 등의 절차를 거쳐 해당 지자체 실정에 맞게 추진된다. 성남2호선(서판교~판교지구, 정자역)은 현재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심사 중이며, 타당성이 확보될 경우 경기도 9개 노선 중 가장 먼저 사업이 추진될 전망이다.

 

홍지선 경기도 철도국장은 "거점 간 고속교통, 편리한 연계 환승, 쾌적한 녹색 교통, 복지교통이라는 4대 비전을 기반으로 도시철도망 계획을 수립했다""도내 도시철도 사각지대 해소와 도시교통 발전을 통해 균형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고 말했다.